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77

아기변색깔 아픈게 아닐까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오늘은 아기변색깔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첫 엄마가 되고 나면 하나부터 열까지 고민스럽고, 걱정이 되는 부분이 참 많습니다. 내 몸도 살피기 힘든 상황에서 모르는 것 투성이니 얼마나 힘들겠어요. 아기의 응가를 저도 처음보고 당황스러웠던 기억이 있습니다. 아기는 태어나서 첫날은 하루에 한번 그리고 나서 하루에 2번 그리고 3번 이렇게 점차 변을 보는 횟수가 늘어납니다. 더구나 분유를 먹는 아기보다는 모유를 먹는 아이들이 변을 더 많이 보는 편입니다. 일반적으로 일주일이 지나고 나면 하루에 3회에서 4회정도 변을 보는데, 이것보다 적게 본다면 모유나 분유의 양이 적어 그럴 수 있습니다. 모유를 먹는 아기들의 경우 초유를 먹는 첫날과 이틀날에는 하루 두번정도 변을 보게되는.. 2020. 12. 24.
밤중수유언제까지 끊기 도전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저는 딸을 키울때 고민이 되는 부분이 밤중수유 언제까지 해야하나? 라는 생각을 했어요. 제발 푹 자고 싶은데, 언제까지 중간에 일어나서 수유를 해야하나? 라는 생각을 많이 했던 것 같아요. 밤중수유라는 것은 언제부터 딱 끊어야한다는 것은 없어요. 보통은 4개월쯤부터 연습을 새서 6개월부터 서서히 줄이다가 끊어가는 되는데요. 이유식은 4~6개월때 시작하면서 아기가 잘 먹게 되면 밤중수유를 끊어보아도 괜찮습니다. 처음에는 잘안되기도 해요. 중간에 깨서 찾는 경우가 있는데, 바로 잠들면 괜찮지만 배고프다고 심하게 우는 경우는 줄수밖에 없거든요. 처음에 할 때는 끊기보다 줄인다고 생각하셔서 3번정도 먹었다면 2번으로 줄여보고, 2번을 먹었던 경우는 1번으로 줄이면서 조금씩 밤중수유를 .. 2020. 12. 23.
신생아 대천문 닫히는시기 소천문알아보기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아기가 태어나기 전부터 산모들은 자신의 몸부터 시작해서 새로운 것을 많이 경험을 하게됩니다. 그러다보니 작은것에도 걱정을 많이 하는 것 같습니다. 저희 딸을 낳기 전에 핸드폰이 손에서 떨어질 수 없었는데, 그 이유는 뭐가 다 그리 걱정인지 검색을 많이 했던 것 같습니다. 이번에는 신생아 소천문 닫히는시기와 대천문닫히는시기에 대해서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성인들은 머리뼈가 닫혀있지만 신생아의 경우 태어날때 좁은 산도를 통과를 해야해서인지 머리뼈가 닫혀있지를 않습니다. 소천문 닫히는시기는 생후 2개월정도면 닫히는데, 아기의 머리 뒷쪽에 있다고 하시면 되요. 만졌을 때 말랑말랑한 부분인데, 어른들이 거기는 누르거나 만지지 말라고 하죠. 머리뼈가 아니기 때문이겠지요. 대천문 닫히는시.. 2020. 12. 22.
오이의 효능 안녕하세요. HAM입니다. 오늘은 오이의 효능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오이는 반찬으로 많이 해서 먹는데요. 오이김치, 오이무침으로도 먹고, 오이피클을 많이 먹습니다. 피자를 시키면 빠질 수 없는 것 중에 오이 피클이 있는데요. 이떤 점이 좋은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해독작용 오이의 효능 첫번째는 해독작용입니다. 활성산소와 싸우는 항산화제가 들어가 있어가 있는데, 천연 이뇨제 역할을 해서 체내의 독소를 제거를 하는데, 도움을 줍니다. 또한 간의 부담도 줄일 수 있으니 오이는 좋은점이 많은 것 같습니다. 피부건강 얼굴이 타거나 푸석할 때 오이를 잘라서 얼굴에 붙이고 있는데요. 이는 민감해져 있는 비푸에 시원한 오이를 붙이면 냉각작용을 해서 피부가 진정이 됩니다. 미네랄과 비타민이 피부를 매끄럽고 촉촉.. 2020. 12. 21.
반응형